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사회] 선한 영향력을 나누는 ‘위드앤젤 골프단’ 창단연예인ㆍ골프 프로ㆍ사업가 등으로 구성된 여성 골프 단체
강원 이주노동 여성상담소에 생리대 2000개 기부
▲ 위드앤젤 골프단 창단식. <사진=아유경제 DB>

[아유경제=권혜진 기자] 위드앤젤 골프단이 라비에벨 컨트리클럽 올드코스(강원도 춘천시 소재)에서 이달 14일 창단식을 했다. 위드앤젤은 가수, 개그맨, 모델, 배우, 사업가, 아나운서, KLPGA 프로 등이 소속된 여성 골프단으로, 기부, 봉사 등 뜻깊은 일에 동참하기 위해 모인 단체다.

골프단은 창단을 기념해 강원이주여성상담소에 생리대 2000개를 기부할 예정이며, 생리대는 강원 이주여성과 동반자녀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위드앤젤 골프단의 유하은 단장은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을 함께 나누며 소외계층을 돕겠다“고 밝혔으며, 함께 주관한 고나혜 프로는 “골프를 매개로 함께 모인 만큼 골프 산업에도 긍정적인 이미지를 더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창단식의 마케팅을 총괄한 아크 박소영 대표 역시 “사회적 영향력이 있는 연예인, 인플루언서 등이 모인 만큼 사회에 좋은 뜻을 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창단식에는 고나성 프로, 고나혜 프로, 김한나(아나운서), 김현주(개그맨), 권시현(로즈데일앤컴퍼니), 민하리(피트니스전문가), 박소영(아크), 박진영(유어초이스), 양예승(배우), 유하은(가수), 황아름 프로 등이 참석했다.

닥터루템, 닥터포헤어, 시크릿데이, 우뜸 포스코센터점, 유어초이스, 제노성형외과, 텐제로, ASTORIA, ATB압구정 등이 창단식에 협력했다.

한편, 강원이주여성상담소는 강원 춘천시 소재로 이주여성과 동반자녀에 대한 상담 및 지원 등을 통해 피해자의 인권을 보호하는 기관이다. 강원 4만여 명의 이주민을 상담하고 지원한다.

권혜진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