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 강원 지역 작은 학교 대상 ‘야영캠프’ 운영

[아유경제=박무성 기자]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원장 이현주)이 이달 9일부터 오늘(11일)까지 2박 3일 동안 작은 학교 소집단 야영캠프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캠프는 강원 지역 농산어촌 작은 학교 청소년들에게 청소년 활동 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강원도 홍천에 위치한 내면고등학교 27명이 참가했다.

주요 활동은 야영을 주제로 참가자들이 직접 숙영지를 구축하고 야영에 필요한 매듭법, 가상 재난 상황을 설정하고 해결 방법을 배우는 서바이벌퀘스트 등이다. 2일차 오후에 진행된 요리엔티어링에서는 모둠별로 수련원 곳곳에 숨겨 놓은 요리재료를 찾아 조리해서 저녁식사를 했다.

내면고 김승규 교사는 “학교가 작아서 단체 수련회에 참가하기 어려웠는 데 학생들이 수련원에서 청소년 활동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좋았다”고 밝혔다.

또한 캠프에 참가한 김대연 학생은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야영이라는 경험을 통해 자연의 소중함을 알고 친구들과 특별한 추억을 쌓을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강원도 지리적 특성상 전교생이 적어 집단 활동을 하지 못하는 작은 학교를 대상으로 청소년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1월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과 강원도교육청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이 주관해 운영하고 있다.

박무성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