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정순균 강남구청장 “주거복지위해 재건축 진행돼야”
▲ 정순균 강남구청장. <출처=강남구>

[아유경제=서승아 기자] 정순균 강남구청장이 재건축사업은 주거복지 충족 차원에서 반드시 추진돼야 한다며 재건축 활성화 추진을 예고했다.

지난 18일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BBS 인터뷰에서 “재건축 문제는 ‘어떤 재건축사업이 아파트값 상승을 부추긴다’는 시각에서 볼 것이 아니라 주거복지를 충족시키는 차원에서라도 재건축 문제는 반드시 추진돼야 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재건축사업은 되레 임대업자들에게 이득을 주는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 대해서도 “어떻게 보면 재건축 문제는 무조건 아파트값 상승을 부추긴다는 관점에서만 볼 것이 아니다”며 “비록 강남에 위치했지만 연령이 오래된 아파트에서 사시는 분들은 수도꼭지에서 녹물이 나온다던지 삐걱댄다든지 주거환경이 열악해 불편함을 겪고 있다. 이에 주거복지를 충족시키는 차원에서라도 재건축 문제는 반드시 해결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정 구청장은 이어 “재건축사업 과정에서 투기 수요라든지 집값을 부추기는 일부 그런 결과가 빚어질 수 있지만, 그게 무서워서 재건축을 안한다는 것은 조금 잘못된 시각이 아닌가 싶다”고 덧붙였다.

이처럼 정 구청장이 재건축사업에 대한 발언을 한 가운데, 앞으로 강남구의 재건축사업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을지 업계의 이목이 집중된다.

서승아 기자  nellstay87@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승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