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삼성전자 화성사업장 맨홀서 화재 “인명피해 없어… 자세한 원인 조사중”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경기 화성에 위치한 삼성전자 화성사업장 내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오늘(14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43분께 화성 반월동 삼성전자의 사업장 신축건물 공사장 인근 맨홀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 목격자는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신축 공사현장에서 검은 연기가 피어 올랐다”고 신고했다. 해당 화재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20여 분만에 진화됐다.

당시 소방당국은 진화작업에 관할소방서 인력 전체가 동원되는 경보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펌프차 등 29대와 소방관 66명을 동원해 불을 진화했다.

한편, 소방당국은 공사장 근로자들이 맨홀에서 용접작업을 하다가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자세한 화재 원인은 아직 조사 중에 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