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식약처, 잔류농약 기준 초과 수입 ‘마늘쫑’ 회수

[아유경제=장성경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ㆍ이하 식약처)는 잔류농약 기준을 초과한 중국산 마늘쫑을 회수 조치한다고 밝혔다.

14일 식약처에 따르면 수입식품판매업체인 ‘이랑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가 수입ㆍ판매한 중국산 ‘마늘쫑’에서 잔류농약 ‘프로사이미돈’이 기준(0.05㎎/㎏) 초과(2.12㎎/㎏) 검출돼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했다.

프로사이미돈이란 포도, 오이, 양파, 딸기, 고추 등에 주로 사용하는 살균제이다.

회수 대상은 수입된 일자가 2019년 2월 25일인 제품이다. 식약처는 관할 지방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해줄 것을 당부했다.

장성경 기자  bible890@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