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드림콘서트, ‘최장ㆍ최대 규모 방문공연’ 한국기록원 등재 도전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올해 개최 25년에 들어선 드림콘서트가 ‘최대 방문 공연’ 기록을 추진한다.

15일 한국연예제작자협회에 따르면 드림콘서트가 KRI(한국기록원) 공식 최고 기록 인증에 도전한다.

드림콘서트는 1995년 5월 13일부터 현재까지 25년 연속 공연을 진행 중이다. 지난 25년의 세월 동안 총 146만여 관객이 공연을 관람했으며 총 505개 팀이 출연했다.

한국연예제작자협회는 KRI에 ‘국내 공연 중 최장기간ㆍ최대 규모 관중이 방문한 공연’으로 공식 최고 기록 도전에 나선다.

드림콘서트가 KRI의 공식 인증을 받으면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유례를 찾기 어려운 기록이 달성된다. 올해 또한 ‘25년 연속 티켓 매진’이라는 대기록 달성을 앞두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사단법인 한국연예제작자협회 김영진 회장은 “드림콘서트의 한국기록원 등재는 지난 세월을 깊게 새기는 것은 물론 앞으로 펼쳐질 새로운 역사에 대한 도전이다. 지금까지 드림콘서트에 많은 성원을 보여주신 팬 여러분들, 그리고 진심 어린 열정과 노력을 보여주신 협회 회원 및 임직원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