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4월 신규 임대사업자 5393명… 전월 대비 1.5%↓
▲ 임대사업자 등록실적. <제공=국토교통부>

[아유경제=김진원 기자] 올해 4월 한 달 동안 5393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했고, 등록 임대주택은 1만965가구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에 따르면 전국에서 지난 4월 한 달간 5393명이 신규 임대사업자로 등록,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사업자는 총 42만9000명이다. 신규로 등록한 사업자 수는 전월의 5474명 대비 1.5%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전체는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4256명으로 전월 4198명 대비 1.4% 증가했다. 다만 서울은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1929명으로 전월 2008명 대비 3.9% 감소했다. 지방은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1137명으로 전월 1276명 대비 10.9% 감소했다.

등록 임대주택 수의 경우, 전국에서 4월 한 달간 증가한 등록 임대주택 수는 1만965가구이며,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주택은 총 141만 가구로 파악됐다. 신규로 등록된 주택은 전월 1만1057가구 대비 0.8%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전체는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7971가구로 전월 7824가구 대비 1.9% 증가했으나, 서울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3800가구로 전월 3839가구 대비 1% 감소했다.

지방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2994가구로 전월 3233가구 대비 7.4% 감소했다.

김진원 기자  qkrtpdud.1@daum.net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