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철도공단, 고속철도 역사 ‘산증인’ 인터뷰 대상자 공개 ‘모집’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ㆍ이하 공단)은 고속철도 역사 ‘산증인’들의 생생한 인터뷰 자료 수집을 위해 오는 22일까지 인터뷰 대상자를 공모한다고 밝혔다.

14일 공단은 인터뷰 공모 신청서를 받아 신청자의 수행업무, 경력, 포상내역 등을 종합하여 내부선정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는 대한민국 고속철도 건설ㆍ운영을 위해 헌신했던 경험을 생생하게 전달할 수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선정결과는 오는 29일 공단홈페이지 게시 및 개별 통지의 방법으로 발표될 예정이며, 인터뷰 대상자로 선정되면 올해 6월부터 공단 철도산업정보센터와 홍보실이 함께 진행하는 인터뷰에 순차적으로 참여하게 된다.

이번 공모에 대한 상세내용은 한국철도시설공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단 관계자는 “이번 공모가 책자 등 문서로만 한정됐던 고속철도 기록 외에 생동감 넘치는 자료를 확보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특히 대한민국 고속철도 발전을 위해 헌신한 ‘철도 원로’ 들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다은 기자  realdaeun@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다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