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동작구, ‘스마트 횡단보도 솔루션 ’행안부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

[아유경제=정현호 기자] 동작구(청장 이창우)가 행정안전부 주관 시민안전 분야 프로젝트 지원사업 공모에서 ‘사물인터넷 기반 스마트 횡단보도 어린이 케어 솔루션’이 최종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스마트 횡단보도는 보행자 안전을 위한 ▲LED 바닥신호등 ▲스몸비 깨우기(차량 접근 시 스마트폰에 경고 알람작동), 운전자 과속방지를 위한 ▲LED 바닥경광등 ▲스마트 제한속도 알리미 등 시ㆍ청ㆍ촉각을 자극해 교통안전을 유도하는 솔루션 시스템이다.

이번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구는 연말까지 총 1억4000만 원(국비 7000만 원, 구비 7000만 원)을 투입해, 관내 초등학교 인근 어린이보호구역에 사물인터넷(IoT)을 접목한 스마트 횡단보도를 설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학부모ㆍ학교ㆍ동작경찰서와 협업해 사업 대상지를 선정하고 사업 계획 단계부터 전 과정을 함께 추진함으로써 지역특성에 맞는 맞춤형 서비스를 도출할 계획이다.

이창우 청장은 “스마트 횡단보도 어린이케어 솔루션 시스템 개발로 어린이 교통사고 Zero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4차 산업혁명에 걸맞은 정책을 추진해 안전한 스마트도시를 만들어 가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정현호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