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세종시, 수소차 보급 및 화물차량 매연저감장치 사업 ‘추진’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수소차 보급 및 화물차량 매연저감장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10일 기준 세종시 거주자를 대상으로 전국 현대자동차 영업점을 통해 오는 20일부터 다음 달(6월) 7일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그달 11일 추첨을 거쳐 최종 선정 여부가 결정된다.

노후 화물차량 매연저감장치 지원 사업은 건설기계 배출가스저감장치(DPF) 16대, 미세먼지-질소산화물(PM-NOx) 저감장치 부착 44대 등 2종으로, 지원 금액은 장치 종류에 따라 최대 90%까지 지원된다. 아울러, 이번에 지원되는 수소차는 총 10대로, 보조금은 대당 3250만 원이다.

시는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올해 ▲전기차 373대 ▲수소차 10대 ▲전기이륜차 100대 등 친환경 차량보급 사업과 ▲조기폐차 385대 ▲매연저감 60대 등 노후경우차 매연저감 사업을 동시에 추진한다고 덧붙였다.

세종시 관계자는 “세종시는 친환경 차량 보급과 노후 경유차 매연저감 사업 등 대기환경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최다은 기자  realdaeun@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다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