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정우성, 난민 봉사 에세이 발간… 인세 전액 기부

[아유경제=장성경 기자] 배우 정우성이 난민 봉사 에세이 인세 전액을 기부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0일 출판사 ‘원더박스’는 배우 정우성의 에세이 ‘내가 본 것을 당신도 볼 수 있다면’ 발간 소식을 알렸다. 아울러 인세의 전액을 UN난민기구에 기부할 계획임을 밝혔다.

현재 해당 에세이는 예약판매되고 있다. 오는 23일까지 책을 구매하면 정우성의 친필 사인이 인쇄된 한정판 에세이를 받을 수 있다.

정우성은 에세이를 통해 “상상한다. 우리 모두가 서로를 더욱 사랑하고 존중하는, 보다 나은 세상을”이라고 말하며 네팔, 남수단, 레바논, 이라크, 방글라데시, 지부티, 말레이시아 등 세계 난민촌을 찾은 자신만의 특별한 경험담을 털어놓았다.

그동안 정우성은 UN난민기구 친선대사로 활동하며 난민 인권운동에 앞장서왔다. 그는 지난 2월 청년 정책 토크 콘서트에서 “직접 난민을 목격한 사람이라면 이들을 보호해야 할 이유에 대해 결코 의문을 품지 않을 것”이라며 “인간의 어리석음과 잔인성으로 인한 난민의 처참한 생활을 일생에 단 한 번이라도 봤으면 말이다”라고 답한 바 있다.

한편, 정우성은 오는 20일 서울국제도서전에서 작가이자 유엔 친선대사로서 강연 및 사인회를 열 예정이다.

장성경 기자  bible890@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