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분양
[아유경제_부동산] LH, 양주 회천신도시 공동주택용지 2필지 ‘공급’

[아유경제=유정하 기자] LH(사장 변창흠)가 회천신도시 내 공동주택 2필지(7만4000㎡, 1190억 원)를 공급한다.

LH는 지난 18일 추첨 방식을 통해 경기 양주시 회천신도시 내 공동주택 2필지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필지의 공급예정가격은 A11블록(3만8000㎡) 608억 원, A12블록(3만6000㎡) 581억 원으로 두 필지 모두 3.3㎡ 당 529만 원 수준이다. 용적률은 190%이며 필지별로 663가구, 633가구를 건축할 수 있다.

회천신도시는 지하철 1호선으로 지구 전체가 연결돼 교통망이 편리하다. 또한 내년 착공예정인 GTX-C가 개통되면 서울 삼성역까지 20분대 진입이 가능하고,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 및 세종~포천 고속도로를 이용하면 잠실까지 30분대 진입이 가능하다.

특히 이번에 공급하는 공동주택용지는 1호선 덕계역과 회정역(예정)을 도보로 이용 가능한 역세권에 위치하며, 유치원부터 초등학교, 중학교까지 인접해 있는 이른바 ‘학세권 단지’다. 또한 지구와 연접한 국도 3호선을 따라 병원ㆍ대형마트 등 기반시설이 갖춰져 있고, 덕계역ㆍ회정역 인근의 상업용지 등에 도보로 접근 가능하며 지구 내 청담천과 덕계천이 수변공간으로 조성돼 편리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추게 될 전망이다.

추첨신청은 LH청약센터를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하며 오는 6월 11일 1순위 신청 예정이다. 계약 체결은 오는 6월 22일부터 26일까지 실시된다.

이번 공급 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를 참고하거나 LH 양주사업본부 판매부로 문의하면 된다.

유정하 기자  jjeongtori@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정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