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스포츠
[아유경제_스포츠] SK, 키움 꺾고 10연패 ‘탈출’… “하마터면 불명예 기록 세울 뻔”

[아유경제=유정하 기자] SK가 키움을 제물 삼아 10연패의 늪에서 드디어 탈출했다.

SK는 지난 20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과의 경기에서 남태혁의 3안타 활약과 불펜 투수들의 4이닝 무실점 투구를 앞세워 5:3으로 역전승했다.

지난 6일 인천 한화전 이후 지기만 했던 SK는 이날 승리하면서 10연패의 사슬을 끊었다. 이날 경기까지 지면 창단 첫 해인 2000년 기록했던 팀 최다기록 11연패를 재연할 뻔 했지만, 간신히 불명예 기록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SK는 2018년에는 한국시리즈 우승, 지난해에는 정규시즌 2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올해는 14일 만에 시즌 2승을 거뒀다. 이토록 긴 연패는 선수들에게 익숙하지 않은 일이라 선수들의 부담이 컸던 것으로 보인다.

염경엽 SK 감독은 이날 경기를 앞두고 “선수들이 팀 분위기를 살리기 위해 굉장히 노력한다. 그런 모습을 보면 마음이 아프다”고 말했다.

연패의 좌절감을 털어버리려 했던 선수들의 간절함은 끝내 승리로 돌아왔다.

유정하 기자  jjeongtori@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정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