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일반
[아유경제_정치] 성추행 오거돈 전 부산시장, 경찰 출두… 사퇴 29일 만피의자 신분 비공개 경찰 출석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부하직원 성추행 사건으로 사퇴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사퇴 29일 만에 경찰에 출석했다.

오 전 시장은 22일 오전 피의자 조사를 받기 위해 부산경찰청에 비공개 출두했다. 지난 4월 23일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는 사퇴 기자회견을 한 지 29일 만이다.

오 전 시장은 이날 오전 8시께 관계자와 함께 차량을 타고 부산경찰청 지하 주차장으로 들어와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간 것으로 알려졌다.

오 전 시장은 기자회견 뒤 시장직에서 물러난 뒤 여러 가지 의혹에도 연락을 모두 끊고 경남 모처 등에서 칩거해 왔다.

이후 부산경찰청은 오 전 시장의 성추행 사건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지난해 제기됐던 오 전 시장의 또 다른 직원 성추행 의혹에 대해서도 내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