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사회] LG전자 폴란드, 듀얼스크린 ‘효과적인 불법촬영?’ 광고에 뭇매
▲ LG전자 폴란드 법인은 공식 틱톡 계정에 올라왔던 광고영상. <출처=LG전자 폴란드 법인 틱톡>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LG전자 폴란드 법인이 ‘V60 씽큐’ 및 듀얼 스크린 기능 홍보 영상에 여자를 효과적으로 불법 촬영하는 내용을 게재했다가 비판을 받았다.

지난 24일(현지시간) IT매체 등에 따르면 최근 LG전자 폴란드 법인은 공식 틱톡 계정을 통해 ‘V60 씽큐’ 듀얼 스크린과 전ㆍ후면 카메라를 함께 사용할 수 있는 ‘펜타샷’ 기능을 홍보하는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는 한 남성이 계단을 오르는 여성의 뒷모습을 몰래 촬영하고, 놀란 여성이 남성의 휴대폰을 빼앗아 저장된 사진을 확인해보지만 남성의 셀카밖에 발견되지 않아 도리어 사과하고 가는 내용이 담겼다. 하지만 해당 남성은 불법 촬영을 한 것이 맞았고, 불법 촬영물을 들키지 않아 좋아하는 모습을 보인다.

이에 불법 촬영을 조장할 수 있는 부적절한 광고라는 누리꾼들의 거센 비판이 이어지자 LG전자 폴란드 법인 측은 “최근 회사의 정책과 기준에 맞지 않은 콘텐츠가 게시됐다. 법인 디지털마케팅팀이 적절히 걸러내지 못한 콘텐츠였고 즉시 삭제됐다”며 “부주의한 콘텐츠 때문에 불쾌했을 부분에 사과드린다. 앞으로는 이와 같은 일이 일어나지 않게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