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아유경제_부동산] 서울시 “공공재건축 ‘규제 완화’ 건의, 사실 아냐”다음 주 국토부와 실무협의 착수… 공공재건축 ‘추가 혜택’ 논의 계획 없어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서울시가 공공재건축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에 추가 규제 완화 요구할 것이란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서울시는 7일 해명자료를 통해 “분양가상한제 적용 제외 등 공공재건축 활성화와 관련해 국토부에 건의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6일 한 매체는 “서울시가 공공재건축을 분양가상한제 대상에서 제외하고, 용도지역 신설을 통해 추가 층수 규제 완화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라며 “다음 주부터 열리는 국토부와의 공공재건축 시행 관련 실무회의에서 일부 수정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내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시는 “다음 주 국토부, 서울시 등이 모여 TF회의는 개최할 예정”이라면서도 “이번 대책에 발표된 내용에 대한 변경ㆍ수정 등에 대해서는 논의할 계획이 전혀 없다”고 못 박았다.

아울러 서울시는 “조속히 선도사업을 발굴해서 재건축사업의 새로운 유형인 공공재건축이 활성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