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아유경제_부동산] 진주시 “재개발ㆍ재건축, 바람직한 방향 설정한다”

[아유경제=박휴선 기자] 경남 진주시가 재개발ㆍ재건축 등 도시정비사업의 바람직한 방향 설정에 앞장선다.

지난 10일 시는 2030년을 목표로 하는 ‘2030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을 확정해 이번 주 안에 고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은 재개발ㆍ재건축 등 도시정비사업의 기본방향과 목표 등을 규정한 종합계획이다.

시는 ‘2016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을 수립한 이래 해당 계획을 지속적으로 수립해오고 있으며, 2030년을 목표로 하는 이번 종합계획도 경남도청으로부터 승인을 받고 최종 고시만을 남겨두고 있다.

이번 계획에서는 그동안 도시정비사업의 걸림돌로 지적됐던 제2종일반주거지역 내 기준 용적률을 210% 이하에서 220% 이하로 상향했으며, 침체된 지역 건설경기 활성화를 위해 지역 건설업체를 참여시킬 경우 참여비율에 따라 부여할 수 있는 용적률 인센티브 비율을 종전 5%에서 20%로 대폭 상향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기본계획 확정 고시를 통해 노후ㆍ불량한 주거환경을 개선해 쾌적한 도시를 조성하고 시민들의 주거생활의 질을 높여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박휴선 기자  au.hspark92@gmail.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