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경제정책
주형환 산업부 장관, 수출 확대 위한 현장 행보 ‘가속’인천공항 수출화물 터미널 방문, 한중 FTA 통관 특별 지원 운영 현황 등 점검ㆍ격려


[아유경제=박진아 기자]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지난 17일 인천공항 수출화물 터미널과 인천공항 자유무역지역을 방문하며 취임 후 첫 주말에도 수출확대를 위한 현장행보를 이어갔다.

인천공항은 우리나라 전체 수출의 26.2%를 처리하고 있으며, 지난해 총 수출이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인천공항을 통한 수출은 1.8% 증가할 만큼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주 장관은 인천공항 수출화물 터미널을 방문해 통관·선적 과정을 점검하고 관계자를 격려하면서, 인천공항이 처리하는 수출화물의 36.1%를 중국 수출이 차지할 만큼 인천공항이 대(對)중국 수출에 있어 핵심 물류거점 역할을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대중 수출기업들이 지난해 12월 발효된 한중 FTA를 보다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신속한 통관·선적과 원산지증명 등 FTA 활용을 적극 지원해 줄 것을 당부했다.

주 장관은 수출화물 터미널 방문에 앞서 인천공항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인 ‘스태츠칩팩코리아’를 방문해 휴일에도 쉬지 않고 작업 중인 반도체 생산라인 근로자를 격려하고, 회사 관계자로부터 경영 전반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아울러 주 장관은 자유무역지역의 반출신고 간소화, 외투기업 토지취득신고 폐지 등 규제완화를 통해 인천공항이 우리나라 수출허브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진아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