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아유경제_부동산] 올해 상반기 ‘내 집 마련’ 대단지 아파트 분양에 이목 쏠릴까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지난해 대단지 아파트 분양이 내 집 마련 수요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은 가운데, 올해 상반기 1000가구 이상 대단지 아파트 분양 소식이 줄줄이 이어지고 있다.

이달 10일 공동주택관리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기준 전국 1000가구 이상 아파트의 평균 공용관리비는 3.3㎡당 3442원으로 조사됐다. 반면 같은 기간 소규모 아파트(150∼299가구)의 공용관리비는 3.3㎡당 4085원으로 약 16%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대단지 아파트는 지난해 청약시장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현대산업개발과 SK건설이 지난해 12월 광주광역시 동구 계림2구역 재개발을 통해 선보인 ‘광주계림아이파크SK뷰’는 총 1715가구 규모로 최고 경쟁률 157.77대 1, 평균 경쟁률 67.89대 1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 1순위 마감을 달성했다.

지난해 6월에는 삼성물산이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연지동에 선보인 ‘래미안연지어반파크’ 평균 13.03대 1의 경쟁률을 보이며 주택형 1순위 청약 마감을 달성했다. 해당 단지는 2000가구가 넘는 대단지였다.

올해 상반기 역시 대단지 아파트가 대거 출시된다. 유림E&C는 경기 양주옥정신도시 A-20 블록에서 총 1140가구 규모의 ‘양주옥정유림노르웨이숲’을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35층 아파트 14개동, 전용면적 72~84㎡로 조성된다. 단지의 약 절반에 가까운 면적에는 벚꽃나무길ㆍ야생초화원ㆍ온실하우스(보타닉가든) 등 조경시설을 구성하고, 단지 내 키즈 중심의 커뮤니티 시설도 마련된다.

반도건설은 오는 3월 경남 창원시 성산구 사파지구 공1블록에서 총 1045가구 규모의 ‘성산반도유보라아이비파크’를 분양한다. 지하 3층~지상 15층 아파트 17개동, 전용면적 55~86㎡로 조성된다. 단지 인근에는 비음산, 창원축구센터, 대방체육공원, 가음정공원이 위치해 있는 숲세권단지로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서한은 대전광역시 유성구 둔곡동 둔곡지구 A1, A2블록에서 1501가구 대단지 프리미엄을 갖춘 ‘유성둔곡지구서한이다음’을 올해 3월 선보일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28층 규모로 1단지(A1블록)는 전용면적 59㎡ 816가구, 2단지(A2블록)는 전용면적 78㎡, 84㎡ 685가구로 조성된다. 단지 주변 세종과 대덕테크노밸리 연결도로가 구축돼 대전과 세종의 중심 생활권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같은 달 신영은 울산광역시 동구 서부동 일대에 총 2687가구 규모의 ‘울산지웰시티자이’를 분양할 계획이다. 총 2개 단지로 조성되며 지하 5층~지상 최고 37층 아파트 18개동, 전용면적 59~107㎡로 조성된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