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경제정책
[아유경제_경제] 고효율 가전제품 사면 구매비용 10% 환급23일부터 시행… 최대 30만 원 환급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에너지효율이 우수한 가전제품을 구매하면 구매가의 10%를 되돌려주는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이 오늘(23일)부터 시행된다.

정부에 따르면 환급 대상은 TV, 에어컨, 냉장고, 세탁기, 전기밥솥, 공기청정기, 김치냉장고, 제습기, 냉온수기, 진공청소기 등 10개 품목이다.

이에 따라 오는 12월 31일까지 최고효율등급 제품을 사는 사람은 30만 원 한도로 구매비용의 10%를 받을 수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시행되는 이번 사업은 재원 1500억 원이 소진되면 조기에 종료될 수 있다.

환급은 온ㆍ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한 제품의 최고효율등급 라벨과 제조번호 명판, 거래내역서, 영수증 등을 구비해 ‘으뜸효율 환급사업’ 온라인 홈페이지로 신청하면 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고효율 가전에 대한 이번 환급 지원으로 연간 약 60GWh의 전력량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사업이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국내 소비진작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